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감염병 취약한 ‘장애거주시설’ 2주간 예방적 코호트 자진격리
장애인시설 다솜 실내 전경.

금산군 관내 노인·장애인·정신 등 감염병 취약 의료·거주시설에 대한 예방적 코호트격리를 오는 29일까지 2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경북 청도와 대구 등지에서 집단감염 발생으로 다수가 확진자로 확인되는 등 밀접접촉자에게 2차 감염이 발생하는 등 지역사회감염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취약계층 입소자에 대한 추가 보호조치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예방적 코호트격리를 실시하고 있는 시설들은 코호트 격리에 준하여 외부인 출입금지, 종사자 근무시간 외 자가격리 수칙 준수 등을 요청해 외부로부터의 감염원을 차단하고 있다

사회복지시설 다솜 최용진 대표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는 상황에서 집단 감염을 막기 위해선 적극적인 예방이 최선의 방법으로서 예방적 코호트격리의 선택으로 감염 예방을 위해 시설 가족과 구성원 모두 힘을 합쳐 이 상황을 이겨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길봉석 편집장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