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금산소방서, 봄철 산림화재 주의 당부
양지리 산불.(사진=금산소방서 제공)

금산소방서(서장 권주태)는 봄철 건조한 날씨 및 강풍으로 농부산물소각 및 논·밭두렁 태우기가 산림화재로 이어지는 것에 다시 한 번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6일 진산면 오항리 밭두렁 소각으로 인해 발생한 산림화재에 이어, 지난 22일 오후 4시경에도 금산군 금산읍 양지리에서 쓰레기를 태우다가 강풍에 불길이 뒷산으로 옮겨 붙어 산림화재가 발생했다. 이번 화재는 현장 출동한 소방인력 70여명, 소방장비 및 헬기 11대 등에 의해 다행히도 30분여만에 진화됐다.

소방서 관계자는“봄철 건조한 기후 등의 환경에서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산림화재에 소방력이 집중되고 있다”며 “귀중한 산림자원과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재예방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