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충남도의회, 충남소방헬기 추가 도입 노력 결실소방안전교부세 115억원 확보…신규 소방헬기 2024년 도입 예정
이번 예산 확보로 향후 소방헬기 추가 구매 계획과 공유재산심의위원회 심의, 업체 선정·제작기간을 거쳐 오는 2024년 충남에 소방헬기 한 대가 추가로 배치될 예정이다.(사진=충남도의회 제공)

충남도에 단 한 대 뿐인 소방헬기를 추가로 도입하기 위한 충남도의회의 노력이 값진 결실을 맺었다.

4일 도의회에 따르면 충남 소방헬기 신규 구입을 위한 예산 115억 원이 2022~2024년 소방안전교부세(국비) 특별수요에 반영됐다.

이는 소방헬기 구입 시 지원받을 수 있는 최대 규모(기준금액 50% 이내)다.

충남은 지난 2015년 11월 총 200억 원의 예산을 들여 중형급 다목적 소방헬기(이탈리아산 AW139 기종, 탑승규모 14명) 1대를 도입했지만, 최근 3년간 운항일수 증가로 검사와 정비시간도 늘면서 가동률이 83%에서 76%로 감소했다.

실제로 지난 2018년 한 해에만 정비를 이유로 출동할 수 없었던 기간은 94일에 달했다.

도의회 안전건설해양소방위원회 소속 의원들은 김형도 의원(논산2·더불어민주당)을 주축으로 소방청장과 지역 국회의원 등을 만나 이같은 어려움을 설명하며 소방헬기 추가 도입을 위한 국비 지원을 꾸준히 요청해 왔다.

특히 김형도 의원은 지난해 5월 충남 소방헬기 추가 도입 촉구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이후 소방청장과 차장 등 관계자들과 지속적으로 면담을 갖는 등 소방헬기 추가 도입에 앞장서 왔다.

이번 예산 확보로 향후 소방헬기 추가 구매 계획과 공유재산심의위원회 심의, 업체 선정·제작기간을 거쳐 오는 2024년 충남에 소방헬기 한 대가 추가로 배치될 예정이다.

김형도 의원은 “소방헬기가 한 대 더 추가되면 정비와 검사로 인한 출동공백을 메울 수 있게 된다”며 “대한민국 중심에 위치한 충남에 소방헬기가 추가 도입됨으로써 도민은 물론 대한민국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한 항공대응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승재 안건해소위원장(서산1·더불어민주당)은 “소방헬기 추가 도입에 소요되는 3년여 시간에 관련 준비를 착실히 해야 한다”며 “소방항공대가 위치할 청양 소방복합시설 조성이 2023년 마무리되는 만큼 소방헬기 추가 도입에 따른 보관장소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