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운수업계 긴급경영안정자금 300억 신규 지원운수업계 경영난 및 경기침체 해소 등 긴급경영안정자금 투입

충남도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 감소 등 경영애로를 겪는 여객·화물자동차운송사업자를 대상으로 긴급경영안정자금 300억 원을 신규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도내 사업장을 둔 중소기업으로, 도지사에 면허를 받고 운행하는 여객자동차운송회사 및 일반화물자동차운송회사 등 총 434개 업체다.

업체당 지원 규모는 3억 원으로, 상환조건은 2년 거치 일시상환이며, 업체 부담 금리에서 2%를 도에서 지원한다.

신청은 도내 15개 시군(기업지원과 및 지역경제과) 및 도 경제진흥원 본점 및 남부지소에서 하면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도 홈페이지(www.chungnam.go.kr)를 참조하거나, 도 소상공기업과(041-635-2223, 3442), 관할 시군 지역경제과 또는 기업지원과 등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석필 도 경제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운수업계의 경영난이 예상되는 만큼, 추가 금융지원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도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경영애로 해소를 위해 14일 기준 1조 966억 원(3민 1463업체)을 융자지원하고 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