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정주여건 마련 생태환경 조성 총력오염지류 개선 및 방우리 생태관광 테마파크 조성
▲방우리 촛대바위.(사진=금산군청)

금산군은 환경복지를 통한 정주여건을 마련하고자 생태환경 조성에 나선다.

올해 기사천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과 방우리 생태관광 테마파크 조성이 진행 중이다.

기사천은 금강수계 봉황천 중류에 유입되는 지류하천으로 유역내 가축사육 및 토지의 비점오염이 집중돼 오염물질이 배출되는 지역이다.

이를 개선하고자 3년간 총 560억 원을 투입해 생태하천 복원, 하수도·비점 등 다양한 수질개선사업을 실시하며 사업간 시너지 효과를 위해 관리 계획 수립도 진행되고 있다.

도로가 없어 접근이 어려웠던 방우리 일원에는 도로개설이 지난해 확정됐고 총 55억 원을 투입해 방우리 생태관광 테마파크도 조성될 예정이다.

올해 생태관광 종합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생태탐방시설도 설치한다.

또한 이곳을 생태환경보전지역으로 지정해 자연 그대로의 모습으로 보존·관리해 학술, 교육, 관광 등 목적으로 유입하는 인구 증가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자연의 가치를 높이는 고품격 친환경 인프라 확충으로 환경개선과 새로운 경제가치 창출을 넘어 정주여건을 확보해 인구 유입에도 효과가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