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2022년 업무계획보고회 개최 ··· 신규업무 및 역점업무 추진 방안 모색
금산군은 문정우 금산군수 주재하에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금산군청 상황실에서 실·과, 직속기관, 사업소의 2022년 업무계획 보고회를 개최하여 ‘삶의 질 만족 도시 금산건설’을 목표로 올해 군정여건과 추진방향, 역점 추진 사업 등에 관해 살피는 시간을 가졌다.

금산군은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4일간 금산군청 상황실에서 실·과, 직속기관, 사업소의 2022년 업무계획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문정우 금산군수 주재하에 ‘삶의 질 만족 도시 금산건설’을 목표로 올해 군정여건과 추진방향, 역점 추진 사업 등에 관해 살피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민선7기를 마무리하고 민선8기를 준비하는 시기로 새로운 정부 시책에 발맞춘 신 성장 동력 발굴 및 6,000억 예산시대 개막, 선도형 경제로 빠른 경제 회복, 힐링 명품관광산업 가시화, 맞춤형 보건・복지 추진, 금산인삼산업의 재 부흥을 위한 금산인삼약초진흥원 드라이브 가동 등에 관한 세부 구상 방안을 논의했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지난해 어려운 여건에도 각자 맡은 바 소임을 다 해줘서 눈부신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2022년은 내실 있는 업무계획으로 흔들림 없는 강한 군정을 펼쳐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어 “미래 먹거리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신 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군민이 살기 좋은 금산, 찾아오는 매력도시 금산을 만들기 위해 700여 공직자 모두 주어진 업무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난해 총 1423억 원 공모사업 선정으로 지역 경기 회복 및 신 성장 동력 확보

금산군은 지난해 중앙부처 및 충남도 등 외부기관에서 76개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 1423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선정된 주요 사업은 △2022년 농촌협약(402억 원) △공공임대형 지식산업센터 건립(250억 원) △성곡천 지방하천 정비(196억 원) △국립자연휴양림 조성(163억 원)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75억 원) △인삼약초 소공인복합지원센터 건립(50억 원) 등으로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를 회복하고 신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사업들이 추진될 예정이다.

군은 지난 2018년부터 공모사업에 도전해 지금까지 283개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 4938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각종 공모사업이 축소된 상황에서도 중앙부처 등 관련기관에 현안사업의 필요성을 적극 피력하는 등 재원 확보를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군민을 위한 사업들이 추진되기 위해 예산은 필수요건”이라며 “올해에도 미선정된 공모사업을 면밀히 분석해 재추진하는 등 공모사업을 통해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간부회의에서 “올해도 정부에서 추진하는 새로운 성장동력 사업 공모에 적극적으로 도전해야 한다”며 “군에서 전략적으로 필요한 사업은 반드시 예산확보가 이뤄질 수 있도록 준비해 달라”고 지시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