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도내 농가에 ‘충남한우’ 정액 공급 시작총 10만 스트로 우선 배정…수요조사 거쳐 희망 한우농가에 공급
※ 보증씨수소(KPN) : 당대, 후대 검정을 통해 능력이 공인된 수소 - KPN : Korean Proven Bull No.(한국에서 입증된 수소 번호)

충남도 축산기술연구소(소장 백차현)는 연구소가 자체 생산한 보증씨수소 ‘충남한우’ 2두의 정액을 7일 천안지역을 시작으로 도내 한우농가에 우선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충남한우 정액은 1두당 앞으로 생산할 10만 스트로(straw) 중 절반에 달하는 5만 스트로가 보증씨수소를 배출한 도에 우선 배정(구매)권이 있다.

올해 공급하는 정액량은 1두당 약 1만 8000∼2만 스트로 정도로, 축협을 통해 매달 2000스트로 내외의 양을 도내 4∼5개 시군에 나눠 공급할 계획이다.

대상은 공급을 희망하는 도내 한우농가이며, 단계적 수요조사를 거쳐 3년간 진행한다.

정액 공급가액은 1만 원으로 책정했다.

충남한우는 지난해 국가 보증씨수소로 선발된 ‘충남한우-1호(KPN-1461)’와 ‘충남한우-2호(KPN-1463)’로, 모두 국가 보증씨수소 능력 기준의 상위에 해당하는 우량한 증체형, 등심형이다.

도 축산기술연구소 관계자는 “현재도 많은 농가가 정액 공급 문의를 하고 있어 수요량이 지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앞으로도 과학적 유전능력검정 등으로 우수한 충남한우 씨수소를 선발·공급해 도내 한우 개량 및 한우농가 소득 향상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