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백제문화권역 관광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관광 자원 홍보 협력 및 지역 특화 콘텐츠 발굴·상품화 등 협력
백제문화권관광벨트협의회–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 업무협약 기념사진.

금산군은 지난 19일 군청 상황실에서 백제문화권관광벨트협의회 사무국 자격으로 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와 백제문화권역 관광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박범인 금산군수, 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 김정아 지사장이 참석해 백제문화권 관광 자원 홍보를 위한 협업체계 구축과 지역 특화 콘텐츠 발굴·상품화 등에 관한 폭넓은 교류와 협력을 논의했다.

백제문화권관광벨트협의회는 충남 금산군·공주시·부여군, 대전시 유성구, 전북 무주군 등 5개 시군구가 참여해 지난 2002년 발족했으며 광역 관광 상품개발 및 통합 홍보를 추진하고 있다.

특히, 친환경·아웃도어 등 자연친화 스포츠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팜핑·팜파티·팜스테이 등과 연계한 농촌 체류형 관광 활성화 및 지역특화 관광자원 활용 소도시 여행 홍보 마케팅 등에 중점을 두고 활동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백제문화권관광벨트 협의회 규약에 따라 올해부터 금산군에서 사무국을 맡고 있다”며 “이번 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의 개성이 드러나는 관광 콘텐츠가 만들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백제문화권관광벨트협의회 사무국은 오는 2023년까지 금산군이 맡으며 오는 2024년부터는 부여군에서 사무국을 운영할 예정이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