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명품치유도시로 거듭나...아토피자연치유마을 확장, 자연치유정원 조성 등 시설 연계 추진

- 금산군이 추진하는 주요 연계 사업은 △아토피자연치유마을 확장 △아인리권역 자연치유정원 △금산보건소-행복드림센터 연계 △반다비체육센터-장애인복지관 연계 등 모든 사업의 사업비를 더하면 2192억 원 규모

아토피자연치유마을 조감도. 아토피치유라는 목적에 부합하도록 건축적 소재부터 친환경적 재료로 구성되어져야 한다. 자료제공 금산군

군은 아토피자연치유마을 확장은 지난 2010년 상곡초 폐교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35세대 규모로 만들어진 마을을 오는 2030년까지 총 656억 원을 투입해 주거단지를 205세대 규모로 확대하고 시설도 보강하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군은 지난해 아토피자연치유마을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단계별 예산확보에 나서는 중으로 이미 확보한 행안부 지방소멸대응기금 97억 원으로 힐링치유형 농촌유학 거점조성 및 아토피치유마을 리노베이션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어 지난 5월에는 행안부, 국토부, 농축산부 등 8개 부처가 공동 시행한 지역활력타운 공모로 확보한 143억 원을 투입해 자연치유 아토피아 산꽃마을 리뉴얼에 나서 거주시설 및 커뮤니티 센터, 농촌돌봄농장 조성 등을 추진한다.

또, 충남도 균형발전사업의 188억 원 규모 아토피아리트릿 주거휴양단지 조성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군은 아토피자연치유 건강힐링 마을 완성을 위해 다부처 공모사업의 추가 확보에 꾸준히 나설 방침이다.

완성된 아토피자연치유마을은 아토피 특화중학교 및 학교복합시설 등을 갖춘 교육거점으로 역할을 수행할 뿐 아니라 주거, 커뮤니티, 문화체육시설, 치유농장, 농촌 창업이 가능한 일자리 특화 자족마을 성격을 갖출 예정이다.

또, 농촌건강 힐링마을로서 인근의 보곡산골 산벚꽃축제, 산꽃벚꽂마을오토캠핑장, 산꽃둘레길 콘텐츠와의 연계도 추진해 인구 유입 및 정착을 유도하고 주민 삶의 질 향상,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룰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아인리권역 자연치유정원의 경우는 충남도 지역균형발전사업으로 추진하는 통합돌봄복지마을과 웰니스허브휴양단지 사업 및 문체부의 한의약령마을 등 사업을 융합해 힐링과 건강을 주제로 한 체험형 힐링관광 명소로 조성된다.

총사업비 규모는 557억 원으로 오는 2029년까지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는 관광 거점을 조성할 수 있도록 해당 사업 융합에 나선다

군은 이곳을 통해 관광 거점을 조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다.

각 사업은 돌봄거점센터, 치유정원, 약용식물 교육체험관 등을 조성할 계획이며 현재 사업별로 시설결정 용역 및 공모 신청, 실시설계용역 등을 추진 중이다.

구 을지대학병원 부지에 이전을 추진 중인 금산군보건소는 노인복지 기능이 결합된 행복드림센터 조성 사업과 함께 추진해 보건과 노인복지 기능이 결합된 선진형 보건복지프라자를 구축해 군민 건강을 증진하고 상관 활성화 유도를 노린다.

오는 2025년까지 총 652억 원(금산군보건소 이전 211억 원, 행복드림센터 조성 441억 원)규모의 보건‧복지 프라자를 조성할 계획이다.

금산읍 상옥리에 조성되는 반다비체육센터와 장애인복지관은 공공 장애인 체육‧복지 기능을 집적한 시설로 소외계층에 대한 통합적인 체육,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으로 총사업비 327억 원(반다비 체육센터 188억 원, 장애인복지관 139억 원)이 투입된다.

현재 부지조성 및 토목공사가 추진 중으로 오는 2025년까지 통합적인 체육 및 복지서비스 제공 시설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다부처 공모사업의 연계는 결코 쉽게 추진하기 쉽지 않지만 이를 완성해 낼 수 있으면 더 큰 효율성을 보일 수 있다”며 “과거 금산다락원에 이어 새로운 성공 사례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길봉석 편집장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