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2022년 출산·양육 지원 ‘박차’결혼축하금, 신혼부부 임신 관련 정밀 검진비 지원 등 추진
금산군청 전경.

금산군은 관내 출산율 증가를 위해 2022년 출산 및 양육 지원에 박차를 가한다.

내년에 새롭게 추진 및 확대되는 시책으로는 혼인 부부 300만 원 결혼축하금 지원, 신혼부부 임신 관련 정밀 검진비(최대 26만 원) 지원, 2022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 첫 만남 바우처 200만 원 지급, 영아 수당 30만 원 확대(기존 20만 원) 등이다.

이외에도 민선 7기 출산·양육 정책으로 시행되고 있는 △출산가정 지원 △임산부 지원 △다자녀 가정 지원 △생애주기별 성 건강에 대한 인식개선 △코로나19 비대면 교육 등 분야별 지원 정책은 지속 추진된다.

출산가정 지원을 위한 정책으로는 출산지원금(최대 2000만 원), 출산 축하 꾸러미 3종 지원, 카시트 물품 지원, 금산둥이 탄생 축하 영상을 제공 등이 있다.

임산부 지원으로는 산모 도우미 건강관리비 지원, 맘 편한 임신 원스톱 서비스, 지역 농협과 함께 임산부 우대적금 지원, 유축기 대여, 요가 교실 등이 운영된다.

다자녀 가정 지원을 위한 정책으로 로타바이러스 예방 접종비, 다자녀 맘 산후관리비, 다자녀 행복 키움 카드 지원 등이 추진된다.

생애주기별 성 건강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해서는 행복한 가정 만들기 부부교육, 청춘남녀 인연 만들기, 청소년 대상 인구 및 성교육 등이 진행된다.

또한 코로나19 비대면 교육을 위해 금산군보건소 모자보건 TV 유튜브를 운영해 하트 베베 맘 온라인 육아 교실, 새싹튼튼 요리교실, 2030 청년의 힘, 예비 맘 손바느질 태교 교실, 부부교육 등을 운영한다.

군 관계자는 “주민들이 건강하게 아이를 낳고 양육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내년에도 새롭게 추진되는 시책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