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충남교육청, 고교학점제 교육소외지역 여건개선 사업 추진
충남교육청사.

도내 8개 시‧군 일반계고 23교 대상… 지자체, 지역사회와의 협력 통해 교육여건 개선 지속 추진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도내 8개 시‧군 일반계 고등학교 23교를 대상으로 농산어촌, 구도심 등 교육소외지역의 고교학점제 안착과 지역 간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매년 15억 원의 예산을 편성하여 ▲단위학교 교육역량 강화 지원 ▲소규모학교 간 정규 내 공동교육과정 운영 ▲도-농간 교육협력 지원체제 구축 ▲온라인 공동교육과정 운영여건 확충 등을 주요 내용으로‘고교학점제 교육소외지역 교육여건개선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교육청에서는 3일(금) 부여군 소재 한 호텔에서 교육소외지역 지원사업 대상 고등학교, 교육지원청 및 지자체 담당자 6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교육협력체 공동연수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날 연수는 ‘고교학점제를 위한 지역사회의 역할과 지원’(당진 행복교육지구 명은주 센터장)을 주제로 지역 교육과정의 운영 사례와 지자체별 지역 내 고등학교 대상 추진 사업에 대한 공유 및 토의가 이루어졌다.

이은복 교육국장은 “고교 교육혁신과 고교학점제 운영 역량 강화를 위해서는 학교의 울타리를 넘어 지자체와 지역사회 간의 유기적인 협력이 중요한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