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꽃으로 새단장한 금산
   
 
   
 

엑스포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꽃길이 조성됐다.

농업기술센터(김영선 소장)는 세계인삼엑스포를 앞두고 쾌적한 환경과 아름다운 금산경관을 조성하기 위해 꽃 150만본을 분양했다.

맨드라미, 꽃베고리아, 메리골드, 사루비아 등 농업기술센터내 공정육묘장에서 재배한 가을꽃은 2006금산세계인삼엑스포 개최를 앞두고 행사장 주변의 분위기 조성과 금산을 찾는 관광객을 위해 충절로, 금강로변 꽃길만들기에 활용됐다.

또한 관공서와 학교 등 공공기관의 화단조성용으로도 보급됐다.

농업기술센터는 인삼엑스포 행사가 가을에 개최됨에 따라 봄, 여름, 가을까지 지속적으로 꽃을 볼수 있도록 하기 위해 각종 꽃들을 적기에 맞추어 단계별로 생산 및 보급해 왔다.

분양된 꽃묘는 꽃사모 회원, 민간사회단체가 참여해 꽃길조성을 도왔다.

농기센터 관계자는 “금년도는 꽃묘생산은 외부의 도움을 받지 않고 자체기술력으로 생산해 예산을 절감하고 있다“며 “군민들의 화합은 물론 소중한 금산세계인삼엑스포행사 준비에 동참한다는 생각으로 꽃묘를 충분히 공급했다”고 말했다.

금산신문  webmaster@igsnews.co.kr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