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금산소방서, 폭염 위기 경보 ‘주의’에 따른 여름철 온열질환 주의 당부햇빛이 강한 시간 외출 자제, 심한 경우 사망에 이를 수도
온열질환 에방 홍보물.

금산소방서(서장 진종현)는 이른 시기부터 전국에 온열질환자 발생이 잇따름에 따라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 주의를 당부했다.

여름철 대표 온열질환은 일사병으로 땀을 많이 흘리고 창백해지면서 두통, 구토, 어지럼증 등 증상이 발생하고 신체의 열 발산이 원활하지 않을 때 나타나며, 열사병은 체온이 40℃ 이상 상승하고 경련으로 정신을 잃을 수 있기 때문에 야외활동 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노약자나 만성질환자 등 취약계층은 한낮 야외활동을 자제해야 하며 일반인도 야외활동 시 꾸준한 수분 섭취, 충분한 휴식 등 온열질환 예방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몸에 이상이 느껴질 경우 하던 일을 즉시 중단하고 휴식을 취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온열질환자 발생 시 즉시 시원한 장소로 환자를 옮기고 물수건으로 몸을 닦거나 바람을 쐬어 체온을 내려야 한다”며 “의식을 잃은 경우에는 신속히 119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