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2024년 군정 분야별 세계로‧미래로 시책 발굴 총력시책구상 보고회 개최, 2687억5300만 원 규모 61개 시책 발굴
금산군 2024 시책구상 보고회.

금산군은 지난 11일 군청 상황실에서 2024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열고 내년 군정 분야별 세계로‧미래 시책 발굴을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섰다.

이날 박범인 금산군수를 비롯해 부군수, 국장, 담당관, 부서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4개 부서의 2687억5300만 원 규모 61건의 신규‧보완 시책사업을 보고받고 개선 방향 등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요 추진 시책을 살펴보면 △금산군 글로컬 정책대학 운영 △금산군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드론 특별자유화 구역 운영 △금산역사문화박물관 상설전시실 개편 △금산형 스마트팜 육성 등이 제시됐다.

군은 보고회를 통해 10대 군정과제 및 공약의 실행력 있는 추진과 민선 8기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발전과제에 집중하며 사업별 수정‧보완에 나섰다.

특히, 지역경제 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신산업‧농업정책 확충 및 인삼‧약초, 관광‧문화, 인구, 안전 등 중점시책 발굴에도 중점을 뒀다.

이외에도 내년 22대 총선, 안전에 관한 관심 등 외적 요인 및 민선8기 2~3년 차 가시적 성과 기대, 저출산‧고령화‧저성장 대응, 미래성장동력 확보 등 여건도 집중했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민선8기 금산군정의 ‘생명의 고향 금산, 세계로 미래로!’ 실현을 위한 시책구상에 나서준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군민의 희망과 행복을 위해 계획된 공약 및 역점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한편, 민선8기 금산군정은 5대 군정전략으로 △찾아오는 매력도시 △중흥하는 경제도시 △건강힐링 행복도시 △세계속의 인삼수도 △신뢰받는 희망군정 등을 설정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인구‧관광‧경제‧활기‧행복‧교육‧세계화‧농업‧문화체육‧신뢰소통 등 10대 군정과제를 해결에 나서고 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