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제과 전시회 105만 달러 수출 상담관내 4개 업체 참여⋯10만5000달러 규모 현장 업무협약 1건 진행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제과 전시회 금산군 업체 부스.

금산군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2023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제과 전시회에서 105만 달러 규모 수출 상담 85건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중 10만5000달러 규모 1건은 현장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바이 제과 전시회는 제과와 관련된 원재료, 가공 및 처리 부문을 다루는 중동지역 최대 제과 산업 전시회로 금산에서 천년홍삼, 금흑, 금산인삼협동조합, 삼이야푸드 등 4개 업체가 참여했다.

이번 전시회에서 개최국인 아랍에미리트를 비롯해 사우디아라비아, 모로코, 오만, 쿠웨이트, 이란 등 국가의 바이어 및 참관객이 홍삼 어포튀각, 홍삼 초코크런치, 페이스트 등 금산인삼제품에 관심을 보였다.

특히 하루 3번 진행된 조리 시연 및 시음·시식회에서 인삼 티라미수, 인삼 밀크쉐이크 등 금산인삼을 활용한 디저트들을 선보여 금산인삼을 궁금해하는 참관객이 금산인삼홍보관으로 모여들었다.

군 관계자는 “이번 두바이 제과 전시회를 통해 금산인삼의 중동 제과 시장 개척에 한 걸음 더 나아가게 됐다”며 “금산이 인삼 산업의 중심지로서 세계인삼산업의 발전을 선도해 나갈 수 있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세계 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