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금산군,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 시행- 예산 76억 원 투입, 30여 개 사업 1846명 참여
지난해 노인일자리 교육 모습.

금산군은 올해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돕기 위한 노인일자리사업을 시행한다.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은 초고령사회와 신노년세대 등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해 59억 원보다 17억 원 증액된 76억 원이 투입되며 참여 규모는 기존 1655명에서 191명 증가한 1846명으로 추진된다.

참여자는 지난해 11월 말부터 한 달간 집중 모집을 추진하고 소득수준, 활동 역량 및 경력 등 선발기준에 따라 최종 대상자를 선발했다.

운영 프로그램은 공익활동형, 사회서비스형, 시장형사업단으로 구분되며 공익활동형과 사회서비스형은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 어르신을 대상으로 추진하며 시장형사업단은 60세 이상 일자리가 필요한 어르신이 참여한다.

사업은 금산군(7개 사업단 541명)과 대한노인회 금산군지회(8개 사업단 885명), 금산시니어클럽(15개 사업단 420명) 등 노인일자리 사업수행기관이 분담해 사업별 일정을 추진한다.

기본 사업은 2월부터 시작하며 학교 등 교육기관 사업은 3월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박범인 금산군수는“노인일자리는 어르신들의 노년기 소득에 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삶의 만족도 증가, 우울감 개선, 의료비 절감 등 의미 있는 역할을 하고 있다”며 “더 많은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앞으로도 사업의 다각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신규사업 컨설팅을 통해 어르신 맞춤형 일자리를 적극적으로 발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금산신문  gsnews4700@naver.com

<저작권자 © 금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